메뉴 건너띄기
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노무현사료관 로고

전체 메뉴 열기
검색

검색

한방주치의로서 접한 대통령의 면모

마이 아카이브에 담기


사료정보

  • 2012-05-02
  • 신현대
  • 서울 강남구 구술자 사무실
  • 00:07:24
  • 60918
  • 강희영
  • 이대희

내용

구술자 신현대는 2003년 2월 최초의 대통령 한방 주치의로 임명되면서 노무현 대통령과 인연을 맺었다. 재임 중 노 대통령의 건강을 살피면서 경험한 배려심, 유머, 한방에 대한 관심 등을 일화를 통해 소개하고 있다. 일반적으로 알려지지 않은 한의학서 ‘신농본초경’을 알고 있던 노 대통령을 인상 깊게 기억한다.



신현대 소개

2003년 2월 노무현 대통령의 취임을 앞두고 한방주치의로 임명되어 2008년 2월 퇴임까지 함께했다. 주치의로서 대통령과 그 가족의 건강을 보살피는 일이 주 업무였으며 해외 순방 및 휴가 시에도 수행했다. 대통령 한방주치의를 둔 것은 참여정부가 처음이었다.



목록

목록
위로
우 04088 서울시 마포구 신수로56 6층 전화 1688-0523 팩스 02-713-1219 이사장 유시민 사업자번호 105-82-17699
PC버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