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 건너띄기
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노무현사료관 로고

전체 노무현사료관의 모든 사료를 키워드·주제·시기별로 찾아보실 수 있습니다.

[국참 대구경북본부 출범식에서 플래카드에 친필서명하는 노무현 민주당 대통령후보]

1열에는 사진 설명을 2열에는 사진을 넣으세요.
[국참 대구경북본부 출범식에서 플래카드에 친필서명하는 노무현 민주당 대통령후보]

키보드를 사용하여 뷰어를 제어하실 수 있습니다. 좌우버튼 :이동 | 엔터 : 전체화면 | + - : 확대/축소



사료정보

  • 2002.10.27.
  • 새천년민주당(2000.1-2005.5)
  • 15771
  • 노무현대통령 사저
  • 노무현 민주당 대통령 후보
  • 대구 그랜드호텔 다이너스티홀

내용

국민참여운동 대구·경북본부 출범식의 플래카드에 '우리는 승리한다 사람사는 세상' 친필서명하는 노무현 민주당 대통령후보

이날 출범식에는 노무현 후보와 함께 정동영 국참 본부장을 비롯 임종석, 김성호 의원 등도 참석했다. 또 개혁국민정당에서 활동하고 있는 영화배우 문성근씨와 국참 100만서포터즈사업단장인 명계남씨도 자리를 함께 했다.

특히 이날 행사장에는 대구경북지역 노사모 회원과 지지자 등 1000여명이 몰려들어 출범식 내내 '노무현 대통령'을 외치며 한껏 고조된 분위기에서 진행됐다.

인사말에 나선 노무현 후보는 특히 민주당의 변화와 정치개혁에 대해 목소리를 높였다. 노 후보는 "지금의 민주당은 과거 민주당과는 많이 다른 것 같은데 어떻습니까"라는 질문으로 운을 뗀 후, "세상은 변하기 마련이다. 우리 정치도 반드시 변하게 되고 민주당도 달라질 것"이라고 말했다.

노 후보는 또 "나는 정치적으로 죽은 사람이었다. 하지만 나를 살려준 것은 국민이었다"고 말하고 "다시 노란 바람(노풍)이 부는 것 같다. 함께 부채를 들고 바람을 불어 이 바람을 태풍으로 만들어 달라"고 호소했다.

목록

목록
위로

노무현사료관 로고

디지털유산어워드 2018 선정 사이트

우 04088 서울시 마포구 신수로56 6층 전화 1688-0523 팩스 02-713-1219 이사장 유시민 사업자번호 105-82-17699

보이기/감추기

  • 노무현재단 facebook twitter youtube
  • 봉하마을 facebook twitter
  • 시민학교 facebook twitter